개요

도쿄도 에도 도쿄 박물관은 에도 도쿄의 역사와 문화를 되돌아보고 미래의 도시와 생활을 생각해 보는 장소로서 1993년 3월에 개관하였습니다. 고상식 창고를 이미지한 독특한 건물로, 개관 이래 도쿄를 대표하는 관광명소로서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고 있습니다.

상설전에서는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에도 지방에 막부를 세운 후 약400년간을 중심으로 실물 자료와 복원 모형 등을 이용하여 소개하고 있습니다. 또한 1층 전시실에서 연 5∼6회 개최되는 특별전을 비롯하여 에도 도쿄의 역사와 문화에 관한 강좌와 체험 교실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도쿄의 새로운 문화창조의 거점이자 여러분의 휴식 장소로서 폭넓게 활용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기본 방침

도쿄도 에도 도쿄 박물관은 에도시대 특유의 미의식인 ‘세련된 멋’의 영향을 받은 고품질의 각종 사업 및 도시 역사의 전문 박물관으로서 많은 관람객들이 즐겨찾는 ‘활기’ 넘치는 문화 시설을 목표로 하기 위해 ‘세련된 멋과 활기’를 오늘날의 의의로 재해석하여 당관 운영의 기본방침으로 삼고 있습니다.

박물관의 주요 업무인 자료 수집, 전시 그리고 약 59만점에 이르는 컬렉션의 보전을 통하여 에도 도쿄의 역사와 문화를 계승합니다. 조사 연구의 성과를 널리 도쿄도민에게 환원하고 다양한 보급 활동을 전개합니다. 또한 에도 도쿄 박물관을 관광 및 지역 진흥의 거점으로 삼아 일본 국내외에서 찾아오는 사람들의 교류를 촉진합니다.

관장 인사

Coming soon

박물관 로고

EDO-TOKYO MUSEUM

에도 도쿄 박물관의 마크는 에도시대의 풍속화가도슈사이 샤라쿠가 그린 유명한 배우그림 ‘이치카와 에비조의 다케무라사다노신’의 왼쪽 눈을 기본으로 디자인된 것입니다. 관객 앞에서 연기할 때 감정이 최고조에 달하여 몸을 정지하고 눈에 힘을 준 순간의 표정이 박물관을 찾는 사람들의 놀라움과 호기심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이 에도시대의 시선은 현재 그리고 미래의 도쿄를 지켜보고 있는 듯합니다.(사토 고이치씨 디자인)

Edo-Tokyo Museum Official Character GIBO-chan

에도 도쿄 박물관 공식 캐릭터 기보짱

2003년 3월, 에도 도쿄 박물관 개관 10주년을 맞이하여 도쿄 도민들로부터 더 많은 사랑을 받기 위해 개최한 공모를 통해 캐릭터 부문의 우수작품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에도 도쿄 박물관 상설 전시장에 전시된 니혼바시 다리의 난간의 기둥을 이미지한 것입니다.

기보짱을 만나자!

Twitter

박물관 소개